서해안 일몰 명소 추천 Top7

서해안은 한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일몰을 볼 수 있는 곳으로 손꼽힙니다. 서해안의 일몰은 바다와 하늘의 색이 놀라운 조화를 이루고, 갯벌과 섬, 논밭과 숲 등 다양한 풍경과 어우러져 더욱 환상적입니다. 서해안 일몰 명소는 많지만, 여기서는 가장 인기있고 멋진 7군데를 소개하겠습니다.

Thank you for reading this post, don't forget to subscribe!
서해안 일몰 명소 추천 Top7


을왕리 해수욕장

인천시 중구에 위치한 해수욕장으로, 빨간 등대와 소나무 숲이 인상적인 곳입니다. 낙조가 아름답기로 유명하며, 옆에는 왕산 해수욕장과 선녀바위 해수욕장도 있습니다

  • 을왕리 해수욕장은 인천시 중구에 위치한 해수욕장으로, 빨간 등대와 소나무 숲이 인상적인 곳입니다.
  • 을왕리 해수욕장은 낙조가 아름답기로 유명하며, 옆에는 왕산 해수욕장과 선녀바위 해수욕장도 있습니다.
  • 을왕리 해수욕장은 서해안의 특징인 바다와 하늘의 색이 놀라운 조화를 이루고, 갯벌과 섬, 논밭과 숲 등 다양한 풍경과 어우러져 더욱 환상적입니다.
  • 을왕리 해수욕장은 해가질 무렵이면 방파제로 수 많은 분들이 모이는데, 이는 바로 바로 일몰 구경을 하기 위해서입니다.
  • 을왕리 해수욕장은 사진가들이 많이 찾는 곳으로, 방파제 앞으로 넘어가는 태양을 찍기 위해 뻘밭에서 기다립니다.
  • 을왕리 해수욕장은 일몰의 아름다움을 감상할 수 있는 카페들이 많이 있어서, 차 한 잔을 마시며 일몰을 즐길 수 있습니다.
  • 을왕리 해수욕장은 일몰을 보는 것만으로도 충분하지만, 가끔 오메가를 볼 수 있는 행운이 있다면 더욱 기분 좋은 일몰을 즐길 수 있습니다.


탄도항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에 있는 항구로, 썰물 때가 되면 갯벌이 드러나 누에섬까지 걸어갈 수 있습니다. 풍력발전기가 멋스럽게 서있고, 노을지는 풍경도 아름답습니다

  • 탄도항은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에 있는 항구로, 썰물 때가 되면 갯벌이 드러나 누에섬까지 걸어갈 수 있습니다.
  • 탄도항은 풍력발전기가 멋스럽게 서있고, 노을지는 풍경도 아름답습니다. 풍력발전기와 함께 보는 바다 일몰은 정말 멋진 광경입니다.
  • 탄도항은 바다와 하늘의 색이 놀라운 조화를 이루고, 갯벌과 섬, 논밭과 숲 등 다양한 풍경과 어우러져 더욱 환상적입니다.
  • 탄도항은 일몰을 보는 것만으로도 충분하지만, 가끔 오메가를 볼 수 있는 행운이 있다면 더욱 기분 좋은 일몰을 즐길 수 있습니다.
  • 탄도항은 일몰을 보면서 커피 한 잔을 마시거나 주전부리를 먹을 수 있는 카페들이 많이 있어서, 낭만적인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전곡항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에 있는 해수욕장으로, 갯벌에서 조개잡이도 할 수 있고 캠핑을 할 수 있는 곳입니다. 바다와 하늘의 경계가 희미해지는 일몰 모습이 인상적입니다

  • 전곡항은 화성시 서신면에 있는 항구로, 요트를 체험할 수 있는 곳입니다. 바다와 하늘의 색이 어우러지는 일몰 광경이 매력적입니다.
  • 전곡항은 제부도, 누에섬과 마주하고 있는 항구로, 썰물 때가 되면 갯벌이 드러나 제부도까지 걸어갈 수 있습니다. 갯벌과 섬, 논밭과 숲 등 다양한 풍경과 어우러져 더욱 환상적입니다.
  • 전곡항은 풍력발전기가 멋스럽게 서있고, 빨간 등대가 인상적인 곳입니다. 풍력발전기와 함께 보는 바다 일몰은 정말 멋진 광경입니다.
  • 전곡항은 사진가들이 많이 찾는 곳으로, 방파제 앞으로 넘어가는 태양을 찍기 위해 뻘밭에서 기다립니다. 오메가를 볼 수 있는 행운이 있다면 더욱 기분 좋은 일몰을 즐길 수 있습니다.


대부도 방아머리 해수욕장

인천시 강화군 내가면에 있는 선착장으로, 강화 석모도를 다녀오다 우연히 볼 수 있는 일몰 명소입니다. 바다가 갈라지는 신비한 현상을 볼 수 있습니다

  • 대부도 방아머리 해수욕장은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에 있는 해수욕장으로, 갯벌에서 조개잡이도 할 수 있고 캠핑을 할 수 있는 곳입니다. 바다와 하늘의 경계가 희미해지는 일몰 모습이 인상적입니다.
  • 대부도 방아머리 해수욕장은 서해안의 특징인 바다와 하늘의 색이 놀라운 조화를 이루고, 갯벌과 섬, 논밭과 숲 등 다양한 풍경과 어우러져 더욱 환상적입니다.
  • 대부도 방아머리 해수욕장은 해가질 무렵이면 방파제로 수 많은 분들이 모이는데, 이는 바로 바로 일몰 구경을 하기 위해서입니다.
  • 대부도 방아머리 해수욕장은 사진가들이 많이 찾는 곳으로, 방파제 앞으로 넘어가는 태양을 찍기 위해 뻘밭에서 기다립니다. 오메가를 볼 수 있는 행운이 있다면 더욱 기분 좋은 일몰을 즐길 수 있습니다.
  • 대부도 방아머리 해수욕장은 일몰을 보면서 치맥할 수 있는 장소도 있어서, 차 한 잔을 마시며 일몰을 즐길 수 있습니다.


외포리 선착장

인천 강화군 화도면에 있는 일몰 명소로, 사진가들이 많이 찾는 곳입니다. 오메가를 볼 수 있는 행운이 있다면 더욱 기분 좋은 일몰을 즐길 수 있습니다

  • 외포리 선착장은 인천시 강화군 내가면에 있는 선착장으로, 강화 석모도를 다녀오다 우연히 볼 수 있는 일몰 명소입니다.
  • 외포리 선착장은 바다가 갈라지는 신비한 현상을 볼 수 있습니다. 썰물 때가 되면 갯벌이 드러나 누에섬까지 걸어갈 수 있고, 해가 질 때면 바다가 두 개로 나뉘어 보이는 특이한 모습을 관람할 수 있습니다.
  • 외포리 선착장은 바다와 하늘의 색이 놀라운 조화를 이루고, 갯벌과 섬, 논밭과 숲 등 다양한 풍경과 어우러져 더욱 환상적입니다.
  • 외포리 선착장은 사진가들이 많이 찾는 곳으로, 방파제 앞으로 넘어가는 태양을 찍기 위해 뻘밭에서 기다립니다. 오메가를 볼 수 있는 행운이 있다면 더욱 기분 좋은 일몰을 즐길 수 있습니다.
  • 외포리 선착장은 일몰을 보면서 커피 한 잔을 마시거나 주전부리를 먹을 수 있는 카페들이 많이 있어서, 낭만적인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장화리 일몰 조망지

인천 강화군 화도면에 있는 일몰 명소로, 사진가들이 많이 찾는 곳입니다. 오메가를 볼 수 있는 행운이 있다면 더욱 기분 좋은 일몰을 즐길 수 있습니다

  • 장화리 일몰 조망지는 서해안에서 손꼽히는 일몰 명소로, 앞바다에 자리한 대섬 너머로 붉은 해가 사라지는 장관을 담기 위해 많은 여행객이 방문합니다.
  • 장화리 일몰 조망지는 특히 겨울에 방문하면 유빙이 떠다니는 바다와 일몰이 어우러져 독특하고 이색적인 풍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 장화리 일몰 조망지는 바다와 하늘의 색이 놀라운 조화를 이루고, 갯벌과 섬, 논밭과 숲 등 다양한 풍경과 어우러져 더욱 환상적입니다.
  • 장화리 일몰 조망지는 사진가들이 많이 찾는 곳으로, 방파제 앞으로 넘어가는 태양을 찍기 위해 뻘밭에서 기다립니다.


당진 왜목마을

충남 당진시 송악읍에 있는 마을로, 일출과 일몰을 함께 볼 수 있는 곳입니다. 바다 위로 떠오르는 태양과 바다 속으로 빨려 들어가는 태양의 모습이 잊을 수 없는 추억이 됩니다.

  • 당진 왜목마을은 서해안이면서도 지형 구조상 수평선이 동해안과 같은 방향이어서 일출과 일몰을 동시에 볼 수 있습니다. 서해의 일몰과 동해의 일출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곳이죠.
  • 당진 왜목마을은 마을의 이름처럼 왜가리의 목처럼 생긴 독특한 지형 덕분에 석문각 정자에서는 일몰을, 왜목마을 해변에서는 일출을 볼 수 있습니다.
  • 당진 왜목마을은 바다와 하늘의 색이 놀라운 조화를 이루고, 갯벌과 섬, 논밭과 숲 등 다양한 풍경과 어우러져 더욱 환상적입니다.
  • 당진 왜목마을은 사진가들이 많이 찾는 곳으로, 방파제 앞으로 넘어가는 태양을 찍기 위해 뻘밭에서 기다립니다.